신한은행, 써니뱅크 출시 1주년 기념식

2016.12.05 16:37:59 / 관리자 134486


- 국내 최초 비대면 실명인증 도입, 환전 이용고객 100만명 등 금융 서비스 혁신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신한은행은 지난 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써니뱅크 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조용병 신한은행장과 임직원, 써니뱅크 서포터즈, 써니뱅크 홍보대사인 걸그룹 소녀시대 써니, 신한은행 대학생 홍보대사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써니뱅크는 국내 최초 비대면 실명인증 도입, 100만 고객이 이용한 해외여행 필수 환전 스피드업 누구나 환전, 써니 마이카 대출을 통한 3,000억 대출 실적을 기록했다.
 
이와함께 은행측은 베트남에서 같은 날 출시한 베트남 써니뱅크도 4만3천명의 회원 모집과 함께 베트남 써니 마이카대출 1000만달러 돌파를 눈앞에 두는 등 1년간 국내와 베트남에서 모바일 금융에 탁월한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은행 써니뱅크는 1주년 기념에 맞춰 어플리케이션 전면 리뉴얼을 통해 달라진 써니뱅크 UI/UX 공개 행사도 동시 진행했다. 

특히 ‘신나는 한판’ 서비스는 금융권 최초로 금융 그룹 전체 금융사(은행, 카드, 보험 증권 등)들의 서비스를 연계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통합 서비스로 ‘원 신한(One Shinhan)’의 모습이 구현됐다.

기념행사에서 조용병 신한은행장은 “써니뱅크가 성공적인 1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준 임직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지금부터가 진정한 시작이라고 생각해주길 바란다”며 “아름다운 목소리가 서로 조화를 이루는 아카펠라처럼, 신한의 오프라인 강점과 모바일의 편의성이 환상의 하모니를 이룬다면 써니뱅크가 향후 모바일 금융시장의 리더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기록 기자>rock@ddaily.co.kr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