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공동 블록체인' 컨소시엄 연내 출범

2016.10.25 00:03:20 / 관리자 134448

관련기사
금융 클라우드 도입 핵심은? 비식별화조치· 금융존 설치
은행권, 모바일뱅킹서비스 '더치 페이' 기능 강화


[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금융 당국은 24일, 핀테크 활성화를 위한 규제 개혁과 블록체인 등 신기술과 금융서비스의 융합 활성화, 핀테크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정책금융지원 확대 등을 주요 골자로 한 '2단계 핀테크발전 로드맵' 기본 방향을 제시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이날 개최된 제12차 핀테크 데모데이 행사에 참석, 축사를 통해 핀테크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하기위해서는 새로운 발전전략과 중요하다며, 핀테크 정책의 초점을 '육성'에서 '발전'으로 전환하기위한 2단계 핀테크 발전 로드맵의 기본 방향을 강조했다.

먼저, 금융위는 '핀테크 발전을 위한 규제 및 제도 혁신' 부문과 관련, 금융규제 테스트베드 제도를 도입해 규제 부담 없이 새로운 핀테크 서비스를 시험해 볼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비대면 거래에 걸림돌로 작용하는 인증, 본인확인 등 각종 규제와 관행을 종합적으로 재검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금융위는 이와함께 '블록체인' 등 신기술의 도입과 관련해서는 '금융권 공동 블록체인 컨소시엄'을 연내 출범하고 공동연구와 파일럿 프로젝트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디지털 통화'와 관련해서는 미국‧일본 등의 제도화 동향을 보아가면서 관계부처간 긴밀한 협의를 거쳐 제도화를 본격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핀테크 지원체계 개편을 통한 생태계 활성화' 와 관련해선, 기존의 핀테크 지원체계를 업그레이드하여 이제 기반을 갖추기 시작한 핀테크 생태계를 더욱 활성화시키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핀테크 업계 수요와 2단계 로드맵을 현장에서 뒷받침할 수 있도록 핀테크 지원센터의 기능을 단계적으로 강화하고, 핀테크 관련 업종에 대한 정책금융 지원 규모를 향후 3년간 3조원으로 대폭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핀테크 관련 정책금융은 5000억원 (산은․기은) 수준인데, 2017년~2019년간 3조원(산은‧기은‧신보‧기보‧성장사다리)으로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날 금융위원회와 싱가포르통화청(MAS)은 핀테크 분야에 있어 양국간 협력 강화를 위해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국은 핀테크 관련 규제․정책, 시장 동향, 기술 등에 대한 정보교류에 나서며, 필요시 양 당국간 핀테크 관련 회의 진행, 전문지식 공유를 위한 강연 또는 인력교류 진행하기로 했다.

이와함께 디지털․모바일 결제, 블록체인, 빅데이터, API 등의 핵심 기술에 대한 공동 프로젝트 진행 검토 등에도 합의헀다.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